금은뉴스
GOLD & SIVER News
금시세는 국제적 경제상황과 금융상황에 따라 변동하므로 쭉 지켜보시고 투자타이밍을 잡으세요.

2023년 01월 27일 국내 가격 동향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아울골드
댓글 0건 작성일 23-01-27 10:27

본문

상품시황

[골드 가격, 미국 경제지표 호조로 인해 하락]

- 26일(현지시간) 미국 GDP, 신규실업청구건수, 내구재 주문 등 경제지표가 예상치를 상회하여 발표되었고, 이는 미국의 경기침체 가능성을 더 낮추었음. 경기침체 시나리오가 약화되면서 대표적인 경기침체 수혜자산인 골드는 하락 압력을 받음

- 골드 현물 가격이 1 트로이온스당 1950불을 깨지 못한 채로 RSI 상 과매수 영역에 들어온 이후 차익실현 매물 및 과매수상태 조정그리고 미국 경제지표 호조 까지 겹치며 반락함.

- 현지시간 27일(금)에 발표될 연준이 가장 선호하는 인플레이션 데이터인 PCE 지표가 골드의 추가 하락으로 이끌거나 혹은 상승 추세를 이어나갈 것

- 연준의 공격적인 금리인상에도 불구하고 미국 경제가 여전히 튼튼하다는 점이 밝혀지며 달러 대비 타 통화들이 약세를 보임. 달러인덱스는 이로 인해 상승하였고 골드에 하방 압력을 가함.

- 미국의 경기침체 가능성이 낮아지며 미국 국채수익률이 상승하였고, 이는 골드 가격에 악영향을 끼침.

- DailyFX "기술적으로 골드 가격은 고점을 갱신하는 상승 추세에서 RSI는 오히려 고점이 낮아지는 RSI 다이버전스가 발생하였으며, 이는 골드 매수세가 약해지고 있음을 의미" 라고 언급.



달러/원 환율

[연준이 원하는 그림]

27일 달러-원 환율은 간밤 미국 달러화 움직임을 소화하고 1,230원대 초중반에서 등락할 것으로 예상된다.

간밤 뉴욕장에서 달러인덱스는 101.806으로, 전 거래일보다 0.15% 상승했다.

전날 서울외환시장 장 마감 무렵 수치보다는 0.21% 올랐다.

달러인덱스는 미국 경제지표에 상승했다.

지난해 4분기 미국의 국내총생산(GDP)은 전기 대비 연율 2.9%다.

이는 월스트리트저널 예상치(2.8%)를 웃돈다.

다른 외신 전망치(2.6%)보다도 높다.

작년 미국 GDP는 전년보다 2.1% 증가했다.

2021년엔 5.9% 성장했다.

미국 고용시장도 여전히 탄탄했다.

지난주(1월 15∼21일)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18만6천 건으로 전주보다 6천 건 감소해 지난해 4월 이후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.

다만 미국 경제지표에서 달러 강세를 일부 제한한 재료도 보였다.

4분기 미국 GDP에서 개인 소비지출은 2.1% 증가해 지난 3분기(2.3%)보다 성장세가 꺾였다.

또 성장세가 주로 10월에 집중됐다.

재고 증감의 성장 기여도는 1.46%포인트인데 이는 소비가 부진해 재고가 쌓인 것으로 해석됐다.

인플레도 둔화했다. 4분기 개인소비지출(PCE) 가격지수는 3.2% 올라 전분기(4.3%)보다 상승폭이 축소됐다.

근원 PCE 가격지수도 3.9%상승해 전분기(4.7%)보다 상승폭이 줄었다.

간밤 미국 경제지표를 보면 경기침체 경고와 거리가 먼 것으로 보인다.

이는 연방준비제도(Fed·연준)가 원하는 모습이다.

연준은 미국경제가 심각한 침체보다 약한 침체를 감수하고 인플레를 통제하길 원하기 때문이다.

역외 달러-위안은 간밤 하락했다.

춘제(春節·설) 연휴(21∼27일) 기간 중국의 '보복소비'가 나타나면서 경제회복 기대감이 엿보였다.

전날 홍콩증시도 강세를 나타냈다.

이 때문에 중국 증시가 다음 주에 개장하면 오를 것이란 전망도 제기됐다.

이에 힘입어 전날 국내 증시도 상승했고 커스터디 매도세도 관찰됐다.

하지만 1,230원을 하향 돌파하진 못했다.

1차 지지선이 뚫리지 않은 건 결제 수요와 저가 매수 때문이다.

지난해 하반기에 못 했던 해외투자를 집행한 영향도 있다.

간밤 미국 증시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0.61% 올랐다.

스탠더드앤드푸어스(S&P)500지수와 나스닥지수는 각각 1.10%, 1.76% 상승했다.

달러-원 1개월물은 지난밤 1,231.20원(MID)에 최종 호가됐다.

최근 1개월물 스와프포인트(-1.15원)를 고려하면 전장 서울외환시장 현물환 종가(1,230.70원) 대비 1.65원 오른 셈이다.
목록으로